Friday, March 18, 2011

... ..

If you feel burdened by me only looking at you, I will leave now
If my uncontrollable emotions have bothered you, I will back off now

I wondered if you might just fly away from my side
I couldn’t even rest for a day or breathe a sigh of relief
I didn’t know at all that these dumb obsessions of mine would hurt you

Just know before you go that I was the one man who loved you only
I was a stupid idiot who couldn’t even protect you because I was so foolish
You might suffer more and collapse if you stay by my side until the end
I did the right thing, someone who can free you will come to your side, will come to your side

I’ll stop making any trivial excuses so don’t make that face (It’s sad)
I simply wanted to close my lips and wish for your happiness
It’s not like that, no no no no no

The day I shielded and breathed on your cold hands due to the cold wind
The first kiss we shared for the first time in a year as I embraced you tightly
I ended up giving myself away, it’s always like that

Thanks for giving me the happy memories
You forget them and live, you forgot everything
Don’t look at me with a worried stare, I’m okay
The scars of this heart will heal one day
I will also meet a good person one day
Forget it! That’s right, block it all out and go quickly
Before I change my decision again and hold you back

Like a habit, I might just call you without realizing it
Hello? Hello? Hello? Hello?
Even when I stand outside your house
Because I miss you so much, you treat me coldly

그대만 바라보는 것이 부담스럽다고 느낀다면 난 이제 그만 떠날게
내 감정을 다스리지 못해 그댈 괴롭게 했던 거라면 이제 난 물러날게

난 그대가 훅-하고 내 곁에서 날아가 버릴까
단 하루도 휴-하고 쉴 수조차 없었단 말야
내 이런 바보 같은 집착이 널 아프게 할 줄 난 미처 몰랐다

이것만은 알고가 너만 사랑했었던 단 한 남자였다고
너무 미련해서 너조차 지키지도 못했던 바보등신이었다
너 끝까지 내 곁에 남으면 더 힘들고 쓰러질지도 몰라
아주 잘한 거야 너를 자유롭게 해줄 사람이
네 곁에 올 거야
, 네 곁에 올 거야

사소한 어떤 변명도 이제 하지 않을게 그런 표정 짓지 마 (슬퍼)
나는 단지 입을 닫고 너의 행복만을 바래주고 싶었어
그런 게 아닌데, no no no no no

찬바람에 후-하고 차가운 네 손 덥혀주던 날
내 가슴에 푹-하고 안겨 나눈 1년만의 첫 키스
난 나를 주고 말았다, 언제라도 그렇다

행복한 추억들을 내게 줘서 고맙다
넌 잊고 살아, 넌 모두 잊어버리고
걱정스런 눈빛으로 보지 마 난 괜찮아
언젠가 이 심장의 상처들은 아물겠지
언젠가 나도 좋은 사람 만나게 되겠지
잊어, 그래, 모두 떨쳐버리고 어서가라
내 이런 마음 다시 돌려 너를 잡아두기 전에

습관처럼 나도 모르게 네게 전화 할지도 몰라
Hello? Hello? Hello? Hello?
네가 너무 보고 싶어서 네 집 앞에 있어도 냉정하게

credit: kimchihana @ soompi

No comments:

Post a Comment